이벤트 | DIORMAG

14 6월
이벤트

특별한 스톤

다이아몬드와 루비, 에메랄드, 사파이어. 그리고 빅투아르 드 카스텔란(Victoire de Castellane)이 사랑하는, 특별한 매력을 지닌 프레셔스 스톤인 스피넬과 탄자나이트, 파라이바 투르말린, 루벨라이트, 가넷이 크리스탈 슈가를 연상시키는 신비로운 실루엣으로 Gem Dior 컬렉션을 빛내줍니다. 이 유니크한 주얼리들은 베네치아 라비아(Labia) 궁전에 마련된 장엄한 무대를 배경으로,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가 특별 제작한 드레스와 함께 우아한 자태를 드러냈습니다.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14 6월
이벤트

꿈결 같은 세계

디올 주얼리 탄생 20주년을 맞이하여, 빅투아르 드 카스텔란(Victoire de Castellane)은 컬러와 스톤들의 환상적인 세계를 담아낸 하우스의 매혹적인 하이 주얼리 라인인 Gem Dior 컬렉션을 선보였습니다.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의 독창적인 드레스와 함께 모델들을 빛내준, 건축적인 실루엣이 돋보이는 진귀한 주얼리들은 6월 11일, 베네치아 라비아(Labia) 궁전에서 개최된 성대한 디너 행사에서 공개되었습니다. 조화와 예술에 대한 애정이 묻어났던 이번 기념행사는 화가인 조반니 바티스타 티에폴로(Giambattista Tiepolo)가 그린 아름다운 프레스코화를 배경으로 인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냈습니다.

  • ©

    Ilaria Orsini for Dior

  • ©

    Raphaël Dautigny

  • ©

    Raphaël Dautigny

  • ©

    Raphaël Dautigny

  • ©

    Raphaël Dautigny

  • ©

    Raphaël Dautigny

  • ©

    Raphaël Dautigny

15 5월
이벤트

달라스 미술관에서 열린 Dior: from Paris to the World 전시회

덴버 미술관에서의 큰 성공에 뒤이어, Dior: from Paris to the World 전시회가2019년 5월 19일에서 9월1일까지 달라스 미술관에서 새로운 버전으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달라스 미술관을 위해 특별히 재작업된 전시장식으로 한층 아름다워진 이 회고전은, 70년이 넘는 오뜨 꾸뛰르 역사를 기념하며 크리스챤 디올과 그의 후계자들이 탐험했던 수많은 나라와 시간 속으로 떠나는 여행이 될 것입니다. 전시회는 또한, 패션뿐 아니라 뷰티에 이르기까지, 숨겨진 이야기와 다채로운 세계관을 엿볼 수 있는 독창적인 크로키와 미공개 오뜨 꾸뛰르 작품을 포함한 200개가 넘는 뛰어난 제품들을 전시할 예정입니다.

14 5월
이벤트

모니카 벨루치(Monica Bellucci) 드레스 노하우

베네치아의 라비아 궁전에서 열린 '티에폴로 무도회’에서, 여배우 모니카 벨루치가, 베네치아 하우스 베빌라쿠아와 콜라보작업을 통해 특별히 디자인한 디올의 오뜨 꾸뛰르 의상을 착용했습니다. 제작 노하우를 만나보세요.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 ©

    Sophie Carre

베네치아와 베네치아의 전통, 그리고 영원히 지속될 프랑스 문화, 예술과의 관계에 보내는 찬사인 "티에폴로 무도회"가, 저녁 시간을 채운 꿈의 도시의 마법 속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번 행사에서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는, 플로럴 모티프로 장식된 치즐드 실크 벨벳 소재의 뷔스티에 드레스를 모니카 벨루치(Monica Bellucci)를 위해 디자인했습니다. 디올이 제작한 이 독특한 드레스에는 "밀레피오리(Millefiori)"라는 시적인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디올 오뜨 꾸뛰르 아뜰리에가 지닌 뛰어난 노하우의 결실인 이 의상은, 베네치아의 특별한 직조 공예 전통을 아우르며 하우스의 코드들을 새롭게 재해석합니다. 소프라리초(soprarizzo)와 화려하고 고급스러운 톤, 섬세함으로 유명한 치즐드 실크 벨벳으로 아름다움을 더하는 뷔스티에는, 베니스의 베빌라쿠아의 전통 직조방법을 통해 특별히 수작업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이 독특한 드레스의 등 쪽에는 "Christian Dior"이 벨벳으로 새겨져 있습니다. 실크 태피터 소재의 우아한 플리츠 케이프 아래에는 그라데이션 컬러로 된 세 개의 튤이 겹쳐진 플리츠 스커트가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냅니다.

14 5월
이벤트

베네치아의 티에폴로 무도회 디너

크리스챤 디올이 사랑해 마지않았던 화려한 무도회에 대한 오마주로서, 디올과 세레니시마를 하나로 묶어주는 소중함을 떠올리게 하는 자선 디너가 베네치아의 라미아 궁전에서 하우스의 지인들이 함께한 가운데 진행되었습니다.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 ©

    Pierre Mouton

예술과 화려한 무도회에 대한 크리스챤 디올의 열정과 독보적인 헤리티지를 다시 잇는 "티에폴로 무도회” 가 5 월 11일, 베네치아 헤리티지 재단과 함께 화려함의 중심, 라비아 궁전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 행사는 베네치아 헤리티지 재단 설립 2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테마별로 장식된 각 테이블 위의 디너 플레이트는 디올 하우스의 아티스틱 디렉터인 코델리아 드 카스텔란(Cordelia de Castellane)이 디자인했습니다. 식탁보는, 뛰어난 아티스트와 지칠 줄 모르는 연구원, 장인-창작자의 전통을 이어나가고 있는 저명한 포추니 패브릭 하우스에서 제작되었습니다. 베네치아 주데카 섬에 있는 유서 깊은 공장에서 100년 전부터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생산을 이어나가고 있는 이 귀중한 패브릭은, 이 베네치아 하우스의 고대와 현대를 넘나드는 유일무이한 아카이브 컬렉션에서 가져온 것입니다.

더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