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ddle

킴 존스(Kim Jones)가 자신의 첫 디올 남성 컬렉션에서 재해석한 SADDLE 백은 디올 하우스 가죽 장인의 손에서 태어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