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여름 남성 캠페인

Dior의 2021 여름 남성 컬렉션 특유의 독창적인 감성과 풍부한 다양성을 더욱 다채롭게 표현한 이번 캠페인의 새로운 이미지를 통해 가나의 화가 Amoako Boafo의 탁월한 인물 묘사 기법을 색다르게 창조했습니다. 

“이번 캠페인의 활기찬 색감이 2021 여름 남성 컬렉션의 강렬한 에너지를 고스란히 전해 줍니다. Amoako Boafo의 작품을 진심으로 기념하는 것이죠.”라고 Dior 남성 컬렉션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가 말합니다.

라파엘 파바로티의 렌즈에 포착된 이 감각적인 이미지들은 강렬한 콘트라스트를 연출하는 화려한 컬러를 담고 있어 Amoako Boafo의 대표적인 작품을 떠올리게 합니다. 킴 존스의 실루엣 위로 옮겨진 그 작품의 열정적인 에너지는 Boafo의 월페이퍼로부터 재현된 반복적인 플라워 모티브가 돋보이는 순수한 구도의 사진 속에 그대로 드러납니다. 마치 영역을 뒤섞고 경계를 초월한 매혹적인 대화 같습니다.

모델들은 Dior 꾸뛰르의 노하우와 헤리티지를 한층 드높인 피스를 착장하고, 핑크에서 형광 옐로우로 물든 잎사귀 드로잉은 색다른 느낌의 유쾌한 컬러 팔레트 속에서 서로 얽히며 스트라이프는 튤 소재로 재해석된 에센셜 Dior Oblique 모티브와 어우러집니다.

Dior Atlas 샌들과 새롭게 선보이는 형태인 새들 맥시 백은 특유의 과감하고 남다른 독창성으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스타일을 완성합니다. 이번 컬렉션의 모든 아이템은 자유와 다양성을 축하하는 동시에 현대 남성의 복합적인 면을 반영하여 일상생활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스타일을 선사합니다. 창조성을 향한 열정과 예술적 동맹의 힘을 향한 찬사입니다.

인스퍼레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