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바쥬 오 드 퍼퓸 오 드 퍼퓸 - 시트러스와 바닐라 노트

aria_selectACapacity

마법과도 같은 황혼의 사막에서 영감을 받은 소바쥬 오 드 퍼퓸은 타는 듯한 사막의 공기에 밤의 차가움이 더해진 깊은 향을 완성합니다.

소바쥬 오 드 퍼퓸은 어둠이 내려앉기 직전, 하늘이 짙푸른 빛으로 물들고 가장 야생에 가까운 본능이 깨어나는 순간을 담았습니다. 늑대가 모습을 드러내고 하늘은 불타오르는 시간, 새로운 마법의 세계가 펼쳐집니다.

소바쥬 오 드 퍼퓸은 과일향을 머금은 스파이시한 칼라브리아산 베르가못의 상쾌한 노트와 신비롭게 퍼지는 파푸아뉴기니산 바닐라 앱솔루트의 관능적인 노트를 품고 있습니다. 향수의 잔향은 강렬하고도 고급스러운 흔적을 남깁니다.

디올 하우스 퍼퓨머,
프랑소와 드마쉬의 작품

  • "소바쥬는 광활하고 무한한 대지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습니다. 야성과 고상함을 동시에 표현하는 향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세심하게 선별한 자연 원료를 풍부하게 담아 야생의, 고결한 자연 그대로의 모습을 담아냈습니다."

    프랑소와 드마쉬, 디올 퍼퓨머-크리에이터

자연 그대로의 원료를 통해 디올이 탄생시킨 향수

  • 디올 하우스는 인간의 손길이 닿지 않은, 있는 그대로의 자연을 향기로 담아내기 위해 특정한 재배 조건에서 자라난 진귀한 원료들을 연구하여 특별한 향을 완성했습니다.
    패츌리는 인도네시아의 외딴 숲에서 재배되고 가공 과정을 거친 후 그라스 지역에서 에센스 "원료"를 수차례 다시 증류하여 특유의 향기를 생생하게 재현합니다.
    흙내음과 캄퍼 향이 사라지고 가장 이상적인 형태의 패츌리 향만 남게 됩니다.

캠페인

추천 상품